경기일보로고
벤 측 "포티와 열애설? 사생활이라 확인 어려워"
엔터미디어 엔터테인먼트

벤 측 "포티와 열애설? 사생활이라 확인 어려워"

▲ 가수 벤. 인스타그램
▲ 가수 벤. 인스타그램
가수 벤이 포티와 열애설에 휩싸였다.

벤의 소속사 메이저나인은 5일 "아티스트의 개인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다"고 밝혔다.

포티 측 역시 "사실 확인 중이다"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살 차이인 벤과 포티가 최근까지 좋은 만남을 이어오고 있으며 음악동료로 여러 차례 친목모임을 가지다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한편, 벤은 2010년 그룹 '베베 미뇽'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그는 드라마 '힐러', '오 나의 귀신님', '또 오해영', '구르미 그린 달빛', '이번 생은 처음이라', '화유기', 미스터 션사인' 등 OST 이름을 알렸다.

포티는 2011년 싱글 앨범 'Give You'로 데뷔, '듣는편지', '봄을 노래하다' 등을 발표했다.

설소영 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