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소비자 고발
수십 수백억의 혈세 낭비를 막아주세요
gohe 2014-10-10 20:53 조회 1,780
경기도시공사에서 시행중인 국지도 82호선(동탄 장지리앞 도로) 확장 공사중 경기동로 450번지에서 480번지에 이르는 지하차도 공사에 관한 건으로 지역주민들을 대표하여 신문사에서 취재해 주실 것을 부탁드립니다.

1. 상기 도로는 현재 교통량이 많지 않을뿐더러 주변에 동탄 2기 신도시 입주 후라도 이 도로 는 주변 골프장 이용객들과 조그만 공장 직원들만 지나다니는 한적한 시골도로입니다 그런 데 이 도로 교차로에 현재 고가도로 공사중인데 그 밑으로 궂이 막대한 공사비가 소요되는 지하차도까지 시공한다고하니 공기업들과 지자체들이 만성적자에 허덕이는 때에 막대한 세 금 낭비가 아닌가 사료됩니다. 건설업자들과 어떤 협약이 있지 않나 의심이 들 정도입니다.

2. 지하차도를 시공하려면 지하에 있는 송유관 가스관 배수관 상수관 케이블선등 지장물 이 전 공사비 또한 만만치 않을 것입니다

3. 대안 = 회전형 교차로
지하차도보다 공사비가 일 이억 정도로 몇십 몇백분의 일 저렴하고 설사 예기치 않은 급격한 교통량 증가가 있더라도 교통 사고 감소 효과와 더불어 교통흐름에도 효율적이며 지장물 이전공사도 필요없고 또한 현재 선진국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고 공중파 방송에도 소개된 적 있으며 또한 우리나라에서도 적극 도입되어 여러 곳에서 사용되고 추진되고 있는 회전형 교차로가 가장 적합하다고 사료됩니다. 현재 시공중인 고가도로와 연계하여 사용하면 아무리 교통량이 많아도 충분하고도 남을 것입니다. 교통량 문제 때문이라면 공기업말만 믿지 마시고 사설 기관에 의뢰하여 비용 및 효율대비 적합성 여부를 판단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기사에 따르면 다른 지역은 물론 경기도만해도 올해에 신호등 교차로를 8군데 이상 회전 교차로로 변경한다고 하는데 왜 이곳만 유독 고가도로를 시공중이면서도 그 밑으로 궂이 막대한 예산이 소요되는 지하차도를 설치하려는지 의심스럽습니다. 처음 계획할 때만해도 없던 지하차도를 중간에 포함 시킨 것을 보면 공사업자 좋은 일 시키려고 하는건 아닌지 의심됩니다.

4. 회전형 교차로 시공으로 남는 여분의 땅은 보도를 넓혀주시던지 자전거도로나 주민들을 위 한 휴식 공간이나 여러모로 사용하면 좋을 것입니다. 부디 차를 위한 도로가 아닌 사람을 위한 도로였으면 좋겠습니다.

5. 경기일보 관계자 여러분.. 지자체의 재정 적자와 요즘 문제되고 있는 공기업의 방만한 경영 문제를 헤아리시어 꼭 취재해 주시면 합니다. 국민 신문고에 민원을 올렸지만 경기도 관할이라고 경기도로 넘겼다는데 아무 연락도 조치도 없습니다. 아직은 고가도로만 공사중입니다. 지하 매장물 이전 공사는 이미 시작됐습니다. 더 이상 공사가 진척되기 전 시정되어 막대한 혈세가 낭비되는 일이 없도록 앞장서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참조 ; 기사내용 발췌

경기도, 내년에도 8곳 회전형으로 변경

회전교차로가 통과 시간을 줄이고 사고 발생율도 떨어뜨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는 지난해 설치한 회전교차로 8곳을 모니터링 한 결과 교차로 지체가 2.3~52.8% 줄고 통과속도는 28.7%나 향상됐다고 12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안산시 선부광장북로터리의 경우 23.7km였던 시속이 지난해 회전교차로로 변경된 이후 30.5km로 개선됐다. 이천시 서희청소년문화센터 앞 회전교차로에서는 최근 3년간 연 평균 10건씩 발생하던 교통사고가 올 초 회전교차로 설치 후 4건 발생하는 데 그쳤다.

도는 이에 따라 내년 8곳의 교차로를 회전교차로로 변경하는 등 매년 회전교차로 설치를 확대할 방침이다. 경기도는 2010년부터 최근까지 34개의 회전교차로를 설치했으며 전국적으로 364개가 운영 중이다.

도 관계자는 "회전교차로는 진입속도를 억제해 사고를 줄이고 신호제어로 인한 지체를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다"면서 "돈을 적게 들이면서도 높은 효율을 낼 수 있는 녹색 교동운영체계의 하나"라고 말했다.

회전교차로는 중앙에 교통섬을 두고 통과차량이 시계 반대방향으로 회전해 통과하는 교차로로 유럽은 1970년대부터 도입해 사용하고 있다.

이범구기자 ebk@hk.co.kr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순   추천순
아이콘
관리자 (admi****) 2014-10-12 14:08
담당부서로 전달하였습니다.
(210.***.***.150)
삭제
총갯수 51, 총페이지 4
소비자 고발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파일 등록일 조회
6 고발 감사합니다. 해당 취재부서에 전달했습니다. 관리자   2014-11-04 1261
5 법과 규제가 사람을 죽이[evil]는 올가미와 덫이 되어 압난유   2014-10-17 1543
4 해당 취재부서에 전달했습니다. 관리자   2014-11-04 1361
3 수십 수백억의 혈세 낭비를 막아주세요   [1] gohe   2014-10-10 1781
2 레이크힐스 입회금 반한을 못해준다고 압류잡으라네요 윤재웅   2014-07-25 2016
1 연락 감사합니다. 담당기자와 통화 관리자   2014-07-27 4228
처음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