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폼페이: 최후의 날 예고편

조선용 csy0126@kyeonggi.com 노출승인 2014년 02월 11일 09:25     발행일 2014년 02월 11일 화요일     제0면

놀라움의 연속! 믿기 힘든 실화!
‘인간 화석’의 실체 전격 공개!


<폼페이: 최후의 날>은 사상 최대의 베수비오 화산 폭발로 단 18시간 만에 사라진 도시 폼페이를 배경으로 하는 초대형 재난 블록버스터이다. 영화는 79년 대폭발로 화산재 아래에 묻힌 채 잊혀졌다가 1592년 한 농부에 의해 우연히 발굴되면서 세상에 등장한 ‘인간 화석’을 모티브로 삼았다는 점에서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 ‘인간 화석’은 수천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사람들의 표정과 몸짓이 완벽하게 보존될 수 있던 이유가 밝혀져 더욱 주목할만하다.
생존자가 거의 없어 경험담을 들을 수는 없으나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말해주는 ‘인간 화석’은 고고학자들이 화산재 속 빈 공간에 보존된 유골의 형태에 맞춰 석고로 틀을 제작하면서 그 모습을 드러냈다. 특히 공포에 질려 일그러진 표정을 한 수백 구의 ‘인간 화석’은 당시의 상황이 얼마나 처절했는지를 짐작할 수 있게 한다. 오랜 시간이 흐른 뒤에도 원형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인간 화석’은 화산 폭발, 지진 해일에 이어 화산 쇄설류 현상이 연속적으로 일어났기에 가능했다. 이른바 ‘불타는 산사태’라고도 불리는 이 현상은 화씨 1830의 고온의 화산재가 시속 450마일로 덮쳐 사람들은 순간적인 열에 의해 죽음을 맞이하거나 불에 타거나 질식사 당했고 미생물 또한 순식간에 제거되어 몸의 부패가 일어나지 않았다. 이렇게 보존된 시신은 시간이 지나며 삭아 없어졌지만, 그 형태와 표피만큼은 화산재와 사람의 몸을 구분하는 경계로 남아 대재난으로 인해 멸망된 도시의 마지막 순간을 전해주고 있다. 무엇보다 ‘인간 화석’이 지금까지도 놀라움을 안겨주는 이유는 아기에게 젖을 먹이는 어머니, 연기를 피해 고개를 숙인 남자, 서로를 끌어안은 연인 등 다양한 형태는 물론이고 금화를 잔뜩 움켜쥔 탐욕스러운 귀족, 금목걸이와 은제 식기들을 챙겨 골목길을 빠져나가는 여인, 수술용 칼과 겸자를 챙기려던 의사 등 자신에게 가장 소중한 것을 지키려는 최후의 모습까지도 생생하게 전하고 있어 보는 이로 하여금 더욱 안타까운 마음을 들게 한다. 이러한 ‘인간 화석’의 다양한 군상은 죽음에 이르는 순간까지도 지켜야 하는 것들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할 수 있는 여지를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폼페이: 최후의 날> 스틸 6종 추가 공개!
할리우드 연기파 배우의 캐릭터 변신 & 강렬한 드라마 예고!


한편 개봉을 앞두고 나날이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는 <폼페이: 최후의 날>이 공식 스틸 6장을 추가로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노예 검투사 ‘마일로’(킷 해링턴)와 폼페이 영주의 딸 ‘카시아’(에밀리 브라우닝)의 모습부터 근엄한 표정을 짓고 있는 로마 상원의원 ‘코르부스’(키퍼 서덜랜드) 그리고 폼페이 영주 ‘세베루스’(자레드 해리스)와 그의 아내 ‘아우렐리아’(캐리 앤 모스)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는데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영화 속에서 선보일 연기 변신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인간 화석’이라는 독특한 소재를 바탕으로 ‘폼페이 베수비오 화산 폭발’을 완벽하게 스크린으로 펼쳐낸 영화 <폼페이: 최후의 날>은 오는 2월 20일 전 세계 최초 개봉, 관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Synopsis]
사상 최대의 화산 폭발!
가장 화려했으나, 단 하루 만에 지도에서 사라진 도시 ‘폼페이’!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전설의 사랑이 깨어난다!


시간이 멈춰버린 도시, 폼페이

이탈리아 남부 나폴리만 연안에 있던 고대도시 폼페이는 로마 상류계급의 휴양지이자 무역이 활발했던 아름다운 항구 도시이다.
79년 8월 24일, 베수비오 화산의 대폭발로 발생한 약 4m 높이의 화산재가 순식간에 폼페이 시가지를 덮쳤고, 약 18시간 후 폼페이는 수천 명의 사망자와 천문학적 규모의 피해를 기록하며 지도 상에서 사라진 도시가 되었다.

이후 1592년 인간 화석이 발견되면서 역사에서 퇴장했던 폼페이가 다시 등장한다. 1748년부터 본격적인 발굴 작업이 시작되어 지금까지 계속되고 있으며, 현재는 도시의 약 5분의 4가 모습을 드러낸 상태이다.


[Information]
1. 제목: <폼페이: 최후의 날>
2. 원제: POMPEII
3. 감독: 폴 W. S. 앤더슨
4. 출연: 킷 해링턴, 에밀리 브라우닝, 키퍼 서덜랜드, 캐리 앤 모스
5. 수입: D&C엔터테인먼트
6.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7. 개봉: 2014년 2월 20일, 전 세계 최초 개봉 예정
8. 페이스북: www.facebook.com/DNCentertainment
9. 트위터: https://twitter.com/DNCent
10. 홈페이지: http://www.pompeii2014.co.kr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