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자연이 숨쉬는 연천 고대산

전쟁의 상흔 씻고… ‘힐링관광 1번지’ 변신

정대전 기자 12jdj@kyeonggi.com 노출승인 2015년 11월 09일 19:13     발행일 2015년 11월 10일 화요일     제12면

제목 없음-1.jpg
하늘에서 내려다 본 고대산. 경기일보 DB
연천 고대산은 등산이 허용된 산 중 민통선에서 제일 가까운 산으로 이곳에는 한국전쟁 최대 격전지인 철의 삼각지대 백마고지와 군사분계선이 있다. 

연천군 가장 북쪽 고대산 자락에 위치한 연천고대산캠핑리조트는 28만8천여㎡ 공간에 오토캠핑장과 글램핑, 캐러밴, 콘도 시설까지 갖추고 있다. 

연천베이스볼파크와 고대산 등산로가 인접해 스포츠와 등산을 즐기기에 제격이며 고대산 자연휴양림공사가 진행 중이다.

신탄리역이 가까워 연천 시티투어를 이용하기도 좋다. 금강산 길목에서 통일을 기다리며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존해온 고대산에서 깊어가는 가을의 내음에 빠져봄은 어떨까.

제목 없음-3 사본.jpg
카라반존
■ 고대산 캠핑리조트
연천군 신서면 고대산 캠핑리조트는 경기북부지역의 명산 고대산 자락에 자리잡고 있다. 수려한 풍광과 오염되지 않은 자연이 찾는 이에게 깊은 휴식과 낭만을, 아이들에게는 잊지 못할 추억과 꿈을 안겨주기에 충분하다.

도내 최북단인 고대산 자락에 있는 연천 고대산 캠핑리조트는 28만8천여㎡ 공간에 오토캠핑장과 캠핑카의 일종인 카라반, 모든 것이 갖춰진 캠핑인 글램핑, 콘도 시설까지 갖추고 있다. 따라서 고대산 캠핑 리조트는 이런 최신 캠핑 방식을 한 자리에서 모두 즐길 수 있는 곳이다.

고대산 캠핑 리조트는 전국에 산재한 캠핑장 중에서 가장 최근에 오픈한 곳으로 최신식 설비와 다양한 즐길 거리를 갖추고 있다. 고대산 캠핑 리조트가 위치한 고대산은 비무장지대 청정 자연 지역에 맞닿아 있어 수려한 풍광과 오염되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다.

이곳 고대산에 위치한 고대산 캠핑 리조트는 때 묻지 않은 자연 속에서 사랑하는 사람들과 휴식을 취할 수 있고, 그 어느 곳에서도 느껴보지 못할 쾌적한 시설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연천베이스볼파크와 고대산 등산로가 인접해 스포츠와 등산을 즐기기에 제격이며, 신탄리역이 가까워 연천 시티투어를 이용하기도 좋다.

제목 없음-5 사본.jpg
베이스볼파크
■ 연천 베이스볼파크
고대산 캠핑 리조트와 맞닿아 있는 베이스볼파크에서 야구 교습을 받거나 야구 게임을 즐길 수도 있다. 굳이 캠핑을 즐기러 온 사람이 아니더라도 야구를 좋아하는 동호인이라면 최신 시설의 야구장이 5개나 갖춰진 연천 베이스볼파크에서라면 캠핑 못지않은 즐거움을 발견할 수도 있을 것이다.

베이스볼 파크는 군남면 선곡리 1만7천㎡ 터에 65억원을 들여 2012년 5월 착공에 들어간 지 2년3개월만인 지난해 7월 개장됐다. 정규 구장 1개면(중앙106m, 좌우95m)과 기록실(36㎡), 편의시설 (97.1㎡), 조명탑, 연습구장 (478㎡) 등을 갖췄고 인조 잔디가 깔려 사계절 경기를 할 수 있다. 

베이스볼파크는 아마추어 선수의 동계훈련지와 각종 전국 규모 대회 유치,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목 없음-2 사본.jpg
고대산 자연휴양림조감도
■ 고대산 자연휴양림
산림을 이용한 체류형 생태관광 활성화를 위해 고대산 자연휴양림 조성공사가 본격 추진되고 있다. 고대산 자연휴양림의 환경영향평가, 조성계획승인 등의 행정절차가 마무리돼 부지 조성공사가 진행 중이다.

국비 등 57억원을 들여 신서면 대광리 산 25-1번지 일대 31.4㏊에 조성되는 고대산 자연휴양림은 산림문화휴양관, 숲속수련원, 숲속의 집 등 숙박시설과 야영장, 숲속교실, 숲유치원 등 산림체험 학습장으로 꾸며진다.

특히 경사지를 활용해 산림문화휴양관을 짓고, 각 층마다 테라스를 설치해 이용객들이 밤하늘 반짝이는 별을 관찰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 주변 평화체험특구, 산촌체험마을 등과 연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연천군은 고대산 자연휴양림 조성으로 연천군을 녹색체험 공간과 산림 교육장으로 탈바꿈시킨다는 청사진을 세우고 있다.

■ EBS 코코코 다코 세트장
고대산 캠핑리조트 초입 1만8천여㎡ 부지 위에는 EBS가 신개념 유아 프로그램으로 야심차게 출사표를 던진 ‘코코코 다코(Cococo Daco)’ 세트장이 있다. 고대산에 세트장인 건립된데 는 ‘코코코 다코’의 콘셉트와 목표가 연천만이 가진 천혜의 자연경관과 맞아 떨어졌기 때문이다.

제작진은 ‘자연 그대로의 놀이터’를 찾아 전국을 헤맨 끝에 고대산으로 점찍었다는 후문이다. 자연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자연친화적인 공간 속에서 아이들의 지친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곳이 바로 고대산이라는 것이다.

실제 자연의 숲이 아이들에게 주는 선물은 무궁무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연구진이 2013년부터 1년간 숲 소리를 수집해 숲 소리가 뇌파에 미치는 효과를 분석한 결과, 신체적 이완이나 수면 시 발생하는 세타파(주파수 4~7.99㎐)는 도심 속에서는 전체 뇌파 가운데 15.6% 비율로 발생하지만 숲 소리를 들으면 세타파 비율이 18.9%로 증가, 그만큼 마음의 안정과 휴식 상태가 높아졌음을 과학적으로 밝혀냈다.

‘코코코 다코’는 3~5세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이 시기에 중요한 음악놀이를 통해 감성지능 발달을 자연스럽게 유도하는 신개념 음악놀이 학습 프로그램이다. 동요가 아닌 클래식을 메인으로 선택했다는 것에서 기존 유아 프로그램과 확연한 차별화를 지닌다. 지난 8월31일부터 총 52부작으로 주 2회 방영되고 있다.

연천군은 코코코 다코 촬영이 끝나면 세트장을 인근 고대산캠핑리조트, 베이스볼파크, 자연 휴양림과 연계해 이 지역을 4계절 레저관광스포츠단지로 조성한다는 구상을 세워놓고 있다.

제목 없음-4 사본.jpg
글램핑
■ 금강산도 식후경…추천 맛집
‘고대산 금수강산’은 신서면 대광리 고대산 초입에 있는 음식점이다. 각종 산야초는 연천 여행에서 필수 ‘섭취 코스’다. 

금수강산에서는 주인이 직접 채취한 야생 산야초로 담은 반찬이 입맛을 자극한다. 능이버섯과 더덕 등 약재를 넣은 백숙은 단골 등산객들에게 잘 알려졌다. 국물이 일품인 산야초한방능이버섯백숙도 대표 음식으로 손색이 없다.

백숙에 넣어 주는 능이버섯의 크기와 양이 놀랍기만 하다. 동충하초를 넣은 보양 백숙도 유명하다. 애주가들은 식당 한쪽에 진열된 밀랍주와 산삼주 등 각종 약초주에서 눈길을 떼지 못한다.

최북단 신탄리역 근처에 위치한 ‘약수식당’은 순두부 전문점이다. 직접 콩을 갈아서 만든 모두부, 바삭바삭하면서 김치가 들어가 감칠맛이 나는 녹두전, 된장찌개를 넣고 비벼먹는 보리밥은 깔깔하지 않고 보들보들해 술술 잘 넘어간다. 

연천=정대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