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수미, '한국적 미' 담긴 드레스 입고 레드카핏 밟아

1.jpg
▲ 소프라노 조수미가 28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리는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태극기를 형상화한 드레스를 입고 참석한다. 조수미는 이날 주제가상 후보에 오른 영화 ''유스''의 삽입곡 ''심플송''을 부른 아티스트 자격으로 레드 카펫을 밟는다. 조수미의 ''태극기 드레스''는 한국 최고의 디자이너와 원단업체가 힘을 합쳐 만든 것이다. 태극기 드레스의 콘셉트는 가장 서구적인 의상을 가장 한국적인 소재로 디자인한다는 것이다. 연합뉴스
2.jpg
▲ 소프라노 조수미가 28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리는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적 미를 형상화한 드레스를 입고 참석했다. 조수미는 이날 주제가상 후보에 오른 영화 ''유스''의 삽입곡 ''심플송''을 부른 아티스트 자격으로 레드 카펫을 밟았다. 조수미가 입은 드레스는 한국 최고의 디자이너 중 한 명인 서승연 씨와 경남 지역 원단업체 진주실크가 힘을 합쳐 만든 것이다. 드레스 콘셉트는 가장 서구적인 의상을 가장 한국적인 소재로 디자인한다는 것이다. 디자이너 서승연 씨 제공
3.jpg
▲ 소프라노 조수미(오른쪽)가 28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리는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적 미를 형상화한 드레스를 입고 참석했다. 조수미는 이날 주제가상 후보에 오른 영화 ''유스''의 삽입곡 ''심플송''을 부른 아티스트 자격으로 레드 카펫을 밟았다. 조수미가 입은 드레스는 한국 최고의 디자이너 중 한 명인 서승연 씨와 경남 지역 원단업체 진주실크가 힘을 합쳐 만든 것이다. 드레스 콘셉트는 가장 서구적인 의상을 가장 한국적인 소재로 디자인한다는 것이다. 디자이너 서승연 씨 제공
5.jpg
▲ 소프라노 조수미가 28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리는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적 미를 형상화한 드레스를 입고 참석했다. 조수미는 이날 주제가상 후보에 오른 영화 ''유스''의 삽입곡 ''심플송''을 부른 아티스트 자격으로 레드 카펫을 밟았다. 조수미가 입은 드레스는 한국 최고의 디자이너 중 한 명인 서승연 씨와 경남 지역 원단업체 진주실크가 힘을 합쳐 만든 것이다. 드레스 콘셉트는 가장 서구적인 의상을 가장 한국적인 소재로 디자인한다는 것이다. 디자이너 서승연 씨 제공
6.jpg
▲ 소프라노 조수미(오른쪽)가 28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리는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적 미를 형상화한 드레스를 입고 참석했다. 조수미는 이날 주제가상 후보에 오른 영화 ''유스''의 삽입곡 ''심플송''을 부른 아티스트 자격으로 레드 카펫을 밟았다. 조수미가 입은 드레스는 한국 최고의 디자이너 중 한 명인 서승연 씨와 경남 지역 원단업체 진주실크가 힘을 합쳐 만든 것이다. 드레스 콘셉트는 가장 서구적인 의상을 가장 한국적인 소재로 디자인한다는 것이다. 디자이너 서승연 씨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