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S여자오픈 출전하는 이보미

1.jpg
▲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상금랭킹, 올해의 선수 포인트, 평균타수 등 주요 기록 선두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골퍼 이보미가 28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난 26일 JLPGA투어 어스 먼다민컵을 제패하며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한 이보미는 다음 달 7일 개막하는 US여자오픈에 출전한다. 연합뉴스
2.jpg
▲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상금랭킹, 올해의 선수 포인트, 평균타수 등 주요 기록 선두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골퍼 이보미가 28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난 26일 JLPGA투어 어스 먼다민컵을 제패하며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한 이보미는 다음 달 7일 개막하는 US여자오픈에 출전한다. 연합뉴스
3.jpg
▲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상금랭킹, 올해의 선수 포인트, 평균타수 등 주요 기록 선두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골퍼 이보미가 28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난 26일 JLPGA투어 어스 먼다민컵을 제패하며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한 이보미는 다음 달 7일 개막하는 US여자오픈에 출전한다. 연합뉴스
4.jpg
▲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상금랭킹, 올해의 선수 포인트, 평균타수 등 주요 기록 선두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골퍼 이보미가 28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난 26일 JLPGA투어 어스 먼다민컵을 제패하며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한 이보미는 다음 달 7일 개막하는 US여자오픈에 출전한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