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효주·리디아 고, 미국 LPGA 마라톤 클래식 2R 공동 선두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노출승인 2016년 07월 16일 11:54     발행일 2016년 07월 16일 토요일     제0면

김효주.jpg
▲ 사진= 김효주 리디아 고, 방송 캡처
'김효주 리디아 고'

김효주와 리디아 고가 LPGA 투어 2라운드에서 공동 선두에 나섰다.

16일(한국시각) 김효주(21, 롯데)는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71·6512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로 3언더파 68타를 쳤다.

이날 김효주는 1,2라운드 합계 8언더파 134타를 기록하며 이틀 연속 공동 선두를 달렸다. 올해 1월 시즌 개막전으로 열린 퓨어실크 바하마 클래식 이후 김효주는 약 6개월 만에 시즌 2승을 노리고 있다.

세계 랭킹 1위 리디아 고(19, 뉴질랜드)는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타를 줄였다.

올해 KIA 클래식과 ANA 인스퍼레이션,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 등 3승을 기록한 리디아 고는 상금과 평균 타수, 올해의 선수 등 주요 부문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 

한편 지난해 이 대회 준우승자 장하나(24, 비씨카드)가 재미동포 앨리슨 리와 함께 7언더파 135타를 기록,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3위에 올랐다. 1라운드 공동 1위였던 이미림(26·NH투자증권)은 이날 1타를 줄이는데 그쳐 6언더파 136타,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등과 함께 공동 6위로 순위가 내려갔다.

온라인뉴스팀

사진= 김효주 리디아 고, 방송 캡처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