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PGA 투어 정규대회, 내년 10월 한국서 개최 확정

연합뉴스 yonhap@kyeonggi.com 노출승인 2016년 10월 17일 14:01     발행일 2016년 10월 17일 월요일     제0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정규대회가 2017년 10월 한국에서 열린다.

PGA 투어와 대회 개최를 협의해온 CJ그룹은 2017년 10월 PGA 투어 정규대회인 ‘THE CJ CUP@NINE BRIDGES’를 개최하기로 하고, 오는 24일 서울 중구 CJ인재원에서 협약을 맺는다고 17일 밝혔다. PGA 투어 정규대회가 한국에서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 기업으로 PGA 투어 대회 타이틀 스폰서로 나서는 것은 현대자동차에 이어 두 번째이며 한국서 열리는 것은 처음이다. 현대차는 ‘현대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를 개최해오다 2017년부터 10년 동안 ‘PGA 투어 제네시스오픈’을 로스앤젤레스에서 연다. 한 해에 46개 안팎으로 열리고 있는 PGA 투어는 미국밖에서 열리는 대회는 5개밖에 안 된다.

CJ그룹 관계자는 “아직 대회 개최 정확한 날짜와 대회 장소는 확정되지 않았다”며 “24일 협약식에서 구체적인 일정이 발표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대회 장소는 CJ가 운영하는 제주 서귀포 나인브릿지와 여주시 해슬리나인브릿지 골프장 중 한 곳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