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파주 미군사격장서 화재 19시간만에 진화

박준상 기자 parkjs@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3월 17일 12:18     발행일 2017년 03월 17일 금요일     제0면

지난 16일 낮 12시30분께 경기도 파주시 소재 미군 스토리사격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산림 200㏊를 태우고 19시간만인 17일 오전 7시10분께 진화됐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불이 난 사격장은 불발탄과 지뢰가 묻혀있어 사람의 접근이 불가능한 곳으로, 군 헬기 5대와 미2사단 소방차 등 10대가 동원돼 불길을 잡았다.

미군 측은 사격훈련 중 산불이 발생했다고 경찰에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준상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