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추리의 여왕’ 권상우 반전 스틸컷, 강력계 형사가 양손에 계란들고 무슨 일?

박화선 기자 hspark@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3월 19일 14:21     발행일 2017년 03월 19일 일요일     제0면
▲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강력계 형사 권상우
▲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강력계 형사 권상우
‘추리의 여왕’속 카리스마 형사 권상우의 반전 매력이 담긴 스틸컷이 공개됐다.

권상우는 오는 4월 5일 첫 방송될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극본 이성민, 연출 김진우, 유영은, 제작 에이스토리)에서 조폭들도 두려워하는 베테랑 형사 하완승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상황. 이와 관련 터프한 인상을 가진 거친 형사 캐릭터와는 사뭇 거리가 있는 진풍경이 포착돼 궁금증을 낳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상남자의 카리스마는 간데 없이 양손 가득 계란판을 들고 낑낑대며 지갑까지 꺼내든 채 장보기에 열중하고 있는 권상우의 모습이 담겼다. 그럼에도 눈빛과 표정만은 매서운 형사의 절대 카리스마를 유지하고 있어 오히려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후줄근하고 투박한 점퍼차림으로 생활감이 잔뜩 묻어있는 권상우의 옷차림은 기존의 도시적이고 로맨틱한 이미지를 벗고 거친 강력계 형사 ‘완승’으로 완벽 빙의한 모습이어서 그가 ‘추리의 여왕’에서 보여줄 현실감 넘치는 형사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는 것. 

그런가하면 다른 사진 속 권상우는 차 안에 앉아 누군가를 흘겨보며 의미심장한 ‘썩소’를 날리고 있어 과연 극중 조폭검거 일인자인 에이스 형사 완승이 동네 수퍼를 찾은 이유는 무엇인지 또 어떤 강력사건과 연결된 것은 아닌지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추리의 여왕’은 생활밀착형 추리퀸 설옥과 하드보일드 베테랑 형사 완승이 환상의 공조 파트너로 거듭나 범죄로 상처입은 이들의 마음까지 풀어내는 휴먼 추리드라마. ‘김과장’ 후속으로 오는 4월 5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