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터넷 물품거래 카페서 '먹튀'…30대 사기꾼 구속

강현숙 기자 mom1209@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3월 20일 18:41     발행일 2017년 03월 20일 월요일     제0면
성남수정경찰서는 인터넷 물품거래 카페에서 물건을 판매할 것처럼 속여 수천만원을 가로챈 혐의(사기)로 L씨(33)를 구속했다고 20일 밝혔다.

L씨는 지난해 10월 말부터 최근까지 인터넷 물품거래 카페 ‘중고나라’에서 골프용품 등을 사겠다고 글을 올린 이들에게 접근, 물건을 판매할 것처럼 속이고 돈을 입금받는 수법으로 150여 차례에 걸쳐 2천600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피해자가 구매를 희망하는 물건의 이미지를 인터넷에서 내려받아 전송하는 등 실제로 자신이 물건을 소유하고 있는 것처럼 피해자들을 속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조사에서 L씨는 “생활비를 벌기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는 휴대전화 3대를 갖고 있으면서 수시로 번호를 바꿔가며 범행을 지속했다”고 말했다.

성남=강현숙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