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 와이번스, ‘SK와 함께 하는 희망 키움 야구교실’ 운영

김광호 기자 kkang_ho@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4월 12일 15:28     발행일 2017년 04월 12일 수요일     제0면
▲ SK 와이번스가 12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 내 새싹야구장에서 ‘SK와 함께 하는 희망 키움 야구교실’ 첫 번째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SK 와이번스 제공
▲ SK 와이번스가 12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 내 새싹야구장에서 ‘SK와 함께 하는 희망 키움 야구교실’ 첫 번째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SK 와이번스 제공

SK 와이번스가 SK인천석유화학과 공동으로 ‘SK와 함께하는 희망 키움 야구교실’을 운영한다.

SK는 12일 인천광역시를 연고로 하고 있는 와이번스와 SK인천석유화학이 지역사회에서 받은 사랑을 환원하기 위해 4월12일부터 희망 키움 야구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희망 키움 야구교실은 발달장애를 가진 학생들에게 스포츠(야구) 활동 체험을 제공함으로써 신체 발달을 촉진하고 사회성 및 자신감을 향상시키기 위한 취지로, 오는 11월 22일까지 야구수업 20회, 특별 체험활동 2회를 합해 총 22차례 열린다.

야구 수업은 방학기간을 제외한 매월 2,3,4주차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30분동안 인천 SK행복드림구장 내 새싹야구장에서 진행되고, 방학기간을 활용해 SK 와이번스 홈경기 관람 등의 특별 체험활동이 함께 진행된다.

한편, 12일 개최된 첫 번째 프로그램에는 인천 서구지역 4개 초등학교(신석초, 신현북초, 신현초, 가현초) 특수 학급 학생 30여 명이 담당교사, SK인천석유화학 및 재능대학교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광호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