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배꽃 인공수분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
▲ 19일 오전 화성시 기산동 경기도농업기술원 시험포장에서 관계자들이 배꽃에 인공수분 하고 있다. 농기원은 “기후 온난화, 미세먼지 등 과수의 개화에 변수가 많다”며, “우량 꽃가루를 이용한 인공수분”을 권장했다. 오승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