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넥센, 왼손 투수 김택형-김성민 1대1 트레이드

김광호 기자 kkang_ho@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5월 18일 16:21     발행일 2017년 05월 18일 목요일     제0면
▲ 18일 넥센 히어로즈에서 SK 와이번스로 트레이드 된 좌완 투수 김택형(20). 연합뉴스
▲ 18일 넥센 히어로즈에서 SK 와이번스로 트레이드 된 좌완 투수 김택형(20). 연합뉴스

SK 와이번스가 넥센 히어로즈 좌완투수 김택형(20)을 받고 좌완 김성민(23)을 내주는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SK는 18일 “이번 트레이드가 강력한 구위를 바탕으로 미래 선발 로테이션의 한 축을 맡아줄 좌완 투수를 물색하던 중 넥센과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져 단행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김택형은 2015년 인천 동산고를 졸업하고 같은 해 신인드래프트 2차 2라운드 18순위로 넥센에 입단했다. 183㎝, 83㎏의 건장한 체격에서 나오는 강속구와 변화의 폭이 큰 슬라이더가 장점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통산 6승6패, 9홀드, 90탈삼진을 기록 중이다.

한편, 김택형은 지난 3월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받은 뒤 내년 4월 복귀를 목표로 재활 중에 있다.

김광호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