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본보 이호준·허정민기자, 제321회 ‘이달의 기자상’ 지역취재보도부문 수상

한진경 기자 hhhjk@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7월 02일 20:20     발행일 2017년 07월 03일 월요일     제0면
▲ KakaoTalk_20170702_142010462

본보 정치부 이호준ㆍ허정민기자가 지난달 30일 서울 프레스센터 기자회견장에서 열린 제321회 이달의 기자상 시상식에서 ‘지역취재보도부문’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정규성 한국기자협회장은 “최근 우리 사회의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비정규직’ 및 ‘갑질’에 대한 문제의식을 불러일으켰다”며 이호준ㆍ허정민기자가 보도한 <비정규직의 절규 “우리는 리모컨이 아니다”-김진현 전 과기처 장관의 ‘갑질’ 논란>의 수상 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이번 기사를 통해 경기도의회가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비정규직에 대한 전수조사에 착수하는 등 공공기관 비정규직 문제해결의 첫발을 내딛는 성과를 거뒀다며 높게 평가했다.

한편 이날 한국기자협회는 본보 기사와 함께 한겨레신문 사회부 강희철·서영지 기자의 <국정농단 수사 이영렬 중앙지검장 ‘조사 대상’ 안태근과 부적절 만찬> 등 총 6편을 제321회 이달의 기자상 수상작으로 선정·시상했다.

한진경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