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연경의 한국女배구, 2그룹 1위로 결선 진출

폴란드 3대0 완파하고 7연승 스파이크

황선학 기자 2hwangpo@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7월 23일 16:40     발행일 2017년 07월 23일 일요일     제0면
▲ 23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한국-폴란드의 경기. 득점에 성공한 한국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 23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한국-폴란드의 경기. 득점에 성공한 한국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월드스타’ 김연경(중국 상하이)이 주축이된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2그룹에서 7연승을 거두며 1위로 4강 결선리그에 진출했다.

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3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대회 2그룹 H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2위를 달리던 ‘난적’ 폴란드를 맞아 김연경이 17점을 뽑아내는 활약을 펼쳐 3대0(25-23 25-20 25-23)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한국은 7연승을 거두며 8승1패(승점 25)를 기록한 한국은 오는 29일부터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리는 결선에 진출했다. 결선리그는 대회 규정에 따라 개최국 체코가 1위가 돼 2그룹 4위와 준결승전을 치르고, 한국은 2위팀과 4강 대결을 펼친다. 한국의 준결승 상대는 24일 펼쳐질 독일-페루전 결과에 따라 독일이 승리하면 독일, 패하면 폴란드가 된다.

이날 한국은 1세트 초반 4-8로 이끌렸으나, 수비 조직력이 살아나면서 상대의 연속 실책에 편승해 11-11 동점을 만들었다. 이후 한국은 21-21에서 김희진(10점)의 오픈 공격과 김수지(9점ㆍ이상 IBK기업은행)의 블로킹 성공으로 리드한 뒤 24-23서 김연경이 퀵오픈으로 마무리했다.

기선을 제압한 한국은 2세트서 양효진(11점ㆍ현대건설)의 블로킹과 염혜선(IBK기업은행)의 서브에이스, 양효진, 김연경의 득점이 이어지면서 13-8로 리드를 잡은 뒤, 상대 득점을 묶어놓고 김희진, 박정아(도로공사), 김연경 등의 고른 득점이 이어져 25-20으로 세트를 추가했다.

한국은 3세트들어서 황민경(현대건설)까지 득점에 가세하고 김연경이 승부처마다 결정타를 날려 톰시아 베레니카(15점)가 분전한 폴란드를 따돌렸다.

황선학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