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변회, 일본 사이타마변회와 국제친선교류 행사

김경희 webmaster@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09월 21일 18:18     발행일 2017년 09월 22일 금요일     제0면
▲ 인천변회
▲ 인천변회

인천지방변호사회는 지난 16~18일 광주시에서 일본 사이타마 변호사회와 국제친선교류 행사를 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인천지방변회 소속회원 27명과 일본 사이타마변호사회 소속회원 17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국립 5·18 민주묘지와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을 방문한 뒤 ‘한국 및 일본의 사형제도’를 주제로 관련 법규정과 현황에 대해 발표하고 토론했다.

인천변회는 지난 2005년 5월 21일 일본 사이타마변호사회와 친선교류 협약을 체결한 뒤 매년 교류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인천변회 관계자는 “한일 양국의 법률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국제적인 법률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교류활동을 활발히 펼칠 계획”이라고 했다.

김경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