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
▲ 11일 오후 '인천시 6·25 참전 유공자 명비 제막식' 행사가 열린 인천시 남구 수봉공원내 인천지구전적비 앞에서 참전 유공자들이 자신들의 이름이 새겨진 명비를 살펴보고 있다. 이 명비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전국 최대 1만9천334명의 6·25전쟁 참전유공자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장용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