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 2018 코칭스태프 구성 완료…손혁·박재상 1군 코치진 합류

김광호 기자 kkang_ho@kyeonggi.com 노출승인 2017년 10월 19일 15:18     발행일 2017년 10월 19일 목요일     제0면
▲ SK 와이번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2018시즌을 이끌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

SK는 19일 “1군은 트레이 힐만 감독을 중심으로 김성갑 수석코치, 손혁ㆍ최상덕 투수코치, 정경배 타격코치, 박계원 내야 수비코치, 정수성 작전 및 주루 코치, 박재상 1루 베이스코치, 박경완 배터리코치, 라일 예이츠 퀄리티 컨트롤 코치가 담당한다”고 밝혔다.

퓨처스팀(2군)은 김무관 감독, 김석연 수석코치, 김경태-제춘모 투수코치, 백재호 타격코치, 손지환 수비코치, 김필중 배터리코치로 구성됐다. 김석연 수석코치는 작전 및 주루코치를 겸한다. 또 잔류군으로 운영되는 루키팀은 최창호 책임 및 투수코치, 서한규 야수 총괄코치, 이승호 재활코치가 맡는다.

한편, SK에 새로 합류한 코치는 손혁(전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 박재상(전 SK 선수), 김필중(전 kt 코치) 등 3명이다.

김광호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