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천 소파공장에서 큰불…인근 초등학교 전교생 대피

연합뉴스 webmaster@ekgib.com 노출승인 2017년 12월 11일 09:54     발행일 2017년 12월 11일 월요일     제0면
11일 오전 8시 10분께 경기도 포천시 선단동의 한 소파공장에서 큰불이 나 진화 중이다.

불은 현재까지 공장건물 4개 동을 태운 것으로 조사됐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 당국은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화재 현장에서 약 700m 떨어진 초등학교 전교생 500여명을 인근 체육센터로 대피시켰다.

소방 관계자는 "초등학교가 화재 현장과는 멀지만, 연기 등으로 학생들이 간접적 피해를 보는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대피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 헬기와 차량 29대 등을 동원해 불길을 잡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현재까지 불이 더 번지지 않도록 저지선을 만든 상태이지만, 공장 내부에 가연성 물질이 많아 진화에는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