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더민주 이규민 부위원장, 안성시장 공식 출마선언…“ 24년 무능한 시정 끝내겠다”

박석원 기자 swp1112@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2월 05일 17:03     발행일 2018년 02월 06일 화요일     제5면
▲ 프로필 사진

더불어민주당 이규민 전략기획위원회 부위원장(안성)이 오는 6ㆍ13지방선거를 24년 이어져 온 무능한 안성시정을 끝내고 압도적 승리로 안성발전의 계기로 만들겠다며 단체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 부위원장은 5일 ‘확실한 승리, 민주당은 이규민 입니다’라는 출마선언문을 통해 “안성이 점점 낙후되고 인구정체를 겪는 원인은 지방자치제 시행 이후 단 한 번도 제대로 된 지방전권 교체를 이룬 적이 없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제는 문재인 정부에 발맞춰 움직일 지방정부를 세우는 것이 시대적 과제”라며 “24년 무능한 시정을 끝내고 새로운 안성 도약의 길을 열겠다”고 주장했다.

특히, “언론 기자 출신으로 정치에 입문한 이후 부단히 다져온 바탕과 시민들의 지지, 민주당 외연 확장을 위해 모은 2천여 당원을 기반으로 민주당의 확실한 승리를 일구겠다”며 “도시개발공사 설립으로 지역개발을 이루고 새로운 개발원을 발굴해 그를 통한 창출된 이윤을 복지와 교육에 전면 투자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부위원장은 “사적인 계산 없이 오직 안성을 위해 성실히 살아가는 안성시민만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예산낭비를 막고 새로운 세원을 발굴해 시민의 가계소득을 높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안성=박석원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