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상화, 스피드스케이팅 女 500m 은메달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이상화와 금메달을 획득한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가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연합뉴스
▲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이상화와 금메달을 획득한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가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고 있다.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13201_YON_33676.jpg
▲ 올림픽 3연패에 도전하는 ''빙속여제'' 이상화가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13547_YON_33736.jpg
▲ 올림픽 3연패에 도전하는 ''빙속여제'' 이상화가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이상화가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이상화는 37초33으로 레이스를 마쳤다.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14634_YON_33910.jpg
▲ 올림픽 3연패에 도전하는 ''빙속여제'' 이상화가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이상화가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이상화는 37초33으로 레이스를 마쳤다.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14719_YON_33928.jpg
▲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이상화가 레이스를 마친 뒤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와 관중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14745_YON_33932.jpg
▲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이상화가 레이스를 마친 뒤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가 서로를 축하하고 있다. 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20227_YON_34172.jpg
▲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이상화가 태극기를 들고서 눈물을 흘리고 있다. 금메달을 차지한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가 이상화를 위로하고 있다. 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21149_YON_34356.jpg
▲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이상화가 태극기를 들고 경기장을 돌고 있다. 연합뉴스
크기변환__20180218221655_YON_34474.jpg
▲ 18일 오후 강원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경기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이상화가 태극기를 들고 경기장을 돌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