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시 수택1동 공인중개사, 복지 사각지대 발굴 힘 보탠다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2월 22일 14:18     발행일 2018년 02월 23일 금요일     제0면
▲ 0222 구리시 수택1동 공인중개사, 복지 사각지대 발굴  힘 보탠다

구리시 수택1동 공인중개사들이 관내 복지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해 수택1동 주민센터와 협력 체계를 구축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나선다.

구리시 수택1동 주민센터(동장 이왕선)는 센터 3층 코스모스홀에서 촘촘한 복지 사각지대 상시 발굴과 복지 서비스 추진을 위해 관내 공인중개사와의 간담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섬김 행정 추진’의 일환으로 열린 이날 간담회는 공인중개사협회 구리시지회(지회장 강은경)와 수택1동 분회(분회장 최윤정) 회원들이 참석해 주민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사업하는 공인중개사들이 주민센터와 협조해 어려운 이웃을 효율적으로 도울 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복지 사각지대 상시 발굴과 연계를 위한 협약도 체결해 민ㆍ관 협력 체계의 기틀을 마련하기도 했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구리시지회 강은경 지회장은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지역 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수택1동뿐만 아니라 구리시 관내 개소한 공인중개업소가 모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왕선 수택1동장은 “관내 지역을 속속들이 알고 있는 공인중개사분들이 복지 사각지대 발굴에 동참하게 되어 매우 든든하다”면서 “앞으로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리시 수택1동 주민센터에서는 복지 사각지대 제로화 추진을 위해 관내 위기 가정, 취약 계층이 정보 부족으로 적시에 복지 서비스를 지원받지 못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6개 기간단체와 협약을 체결했다. 또 고시원 관계자와 간담회 추진과 찾아가는 복지상담센터 운영 및 홍보 등의 활동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구리=하지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