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시, 2국 3개과 신설…행정 기구 개편 단행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2월 26일 14:49     발행일 2018년 02월 27일 화요일     제13면
▲ 0226 구리시, 2국 3개과 신설하는 행정 기구 개편 단행

구리시는 인구 20만 명을 초과하면서 행정기구 개편을 통해 2국 3개 과를 신설한다고 26일 밝혔다.

새로 신설되는 2개 국은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교통을 담당하는 ‘경제교통국’과 경기도의 승인으로 테크노밸리 조성 사업과 구리시의 균형 발전을 전담하는 한시 기구인 ‘테크노밸리추진단’이다.

먼저 경제교통국에는 일자리 확충을 위한 ‘일자리정책’과와 기존의 세무과를 세무 업무의 편의성 제공을 위해 분과한 세무1과와 세무2과로 구성된다. 

또한 테크노밸리추진단에는 경기 북부 테크노밸리 조성 사업의 성공적인 완료를 위한 전담 부서인 테크노밸리추진과 등 3개과를 신설하게 된다. 시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구리시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개정안을 입법 예고했다.

아울러 시는 이번 기구 개편으로 현 정부의 중점 추진 사항인 사회복지, 보건복지, 일자리 창출, 생활 안전 업무 분야에 37명의 인력을 증원하게 된다. 또한 국 신설 및 시정 업무 추진과 의정 활동 지원을 위하여 14명을 증원하는 등 현재 671명인 공무원 정원을 722명으로 51명 증원하게 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조직 개편은 구리 시민을 전국에서 최고로 대우 받는 시민이 될 수 있도록 ‘섬김 행정’을 만들어가는 기초 작업”이라며 “향후 입법예고 기간이 지나면 구리시의회의 의결을 거쳐 조직 개편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구리=하지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