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원 삼성 블루윙즈 vs 전남 드래곤즈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조태형기자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 조 180301 (1).jpg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 조 180301 (3)-copy(o)2.jpg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 조 180301 (4).jpg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관중 조 180301 (1).jpg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수원 삼성 서포터즈 팬들이 개막을 축하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염기훈은 프로축구 사상 최초로 통산 100도움을 달성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관중 조 180301 (2)-copy1.JPG
▲ K리그가 새로운 시즌의 막을 올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염기훈 조 180301 (1).jpg
▲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열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의 염기훈이 크로스를 올리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염기훈은 프로축구 사상 최초로 통산 100도움을 달성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염기훈 조 180301 (2).jpg
▲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열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의 염기훈이 드리블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염기훈은 프로축구 사상 최초로 통산 100도움을 달성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염기훈 조 180301 (3).jpg
▲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열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의 염기훈이 공을 쫓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염기훈은 프로축구 사상 최초로 통산 100도움을 달성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염기훈 조 180301 (6).jpg
▲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가 열린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의 염기훈이 프리킥을 차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염기훈은 프로축구 사상 최초로 통산 100도움을 달성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추가 조 180301 (1).jpg
▲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득점한 수원의 데얀이 태클에 걸려넘어지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추가 조 180301 (2).jpg
▲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득점한 수원의 크리스토밤이 태클에 걸려 넘어지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추가 조 180301 (3).jpg
▲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득점한 수원의 크리스토밤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추가 조 180301 (4).jpg
▲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득점한 수원의 윤용호가 슈팅을 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추가 조 180301 (5).jpg
▲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득점한 수원의 이기제가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수원 삼성 블루윙즈 대 전남 드래곤즈_추가 조 180301 (6).jpg
▲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 전남 드래곤즈의 경기에서 득점한 수원의 이기제가 팬들의 응원에 감사의 박수를 보내고 있다. 조태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