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추억으로 사라지는 소래포구 옛 어시장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
▲ 4일 오후 휴일을 맞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를 찾은 나들이객들이 현대화 사업을 위해 철거를 하루 앞둔 어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 3월 18일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었던 어시장을 우여곡절 끝에 신축 어시장 건물(지상 1층·연면적 3천457㎡)을 짓는 '현대화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오늘부터 지장물 철거와 지반조사를 시행할 예정이다.장용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