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영기 여주대 총동문회장 무소속 여주시의원 출마 선언

류진동 기자 san3111@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3월 14일 18:43     발행일 2018년 03월 15일 목요일     제0면
▲ KakaoTalk_20180314_160428304

김영기 여주대총동문회장이 오는 6ㆍ13 지방선거 여주시의원 가선거구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김 회장은 14일 여주대총동문회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의원 정당공천제는 폐지돼야 한다”며“정당이 아닌 시민에게 충성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시장과 도의원이 한국당, 시의회도 다수가 한국당인데, 시의원이 예산·결산·조례 등 시민을 위한 소신 있는 의정 활동이 가능하겠는가”며 “시의원을 정치판에 끌어다 놓는 작태를 시민들이 비난하기에 건강하고 행복한 의정활동을 위해 무소속 출마를 결심했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또 “정당 뜻에 움직이는 시의원이 아닌 시민을 위한 시의원으로 기초의회가 바뀌어야 여주 행정이 바뀌고 시민이 행복하다”며 “김영기는 시민을 위해 시민과 함께 이번 선거에서 춤추는 대변자가 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여주대 토목과를 졸업한 그는 현재 여주대학교 총동문회장, 여주시 전문건설업 여주지회장을 맡고 있으며 여주청년회의소 회장, 여주쌍육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여주=류진동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