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 ‘37만 시민 여가 활성화’ 시민체육관 운영 돌입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4월 01일 15:32     발행일 2018년 04월 01일 일요일     제0면
제목 없음-5 사본.JPG
광주시는 지난 3일 오포읍 양벌리 경기광주역 인근에 조성한 광주시민체육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조 시장을 비롯해 임종성·소병훈 국회의원, 이문섭 시의회 의장, 시의원, 각 기관단체장,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37만 광주시민의 여가생활 활성화와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고자 조성된 광주시민체육관은 연면적 4천853㎡,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로 지하 1층에는 배드민턴장(6면)과 탁구장(7면)이 배치됐다.

또한, 지상 각층에는 안내데스크와 휴게라운지(1층), 다목적체육관(2층), 관람석(3층, 620석) 등이 갖춰졌다. 이와 함께 테니스장과 농구장, 게이트볼장, 족구장, 인라인 스케이트장이 조성됐다.

지난 2015년 10월 23일 착공해 지난해 12월 완공된 광주시민체육관은 완공 후 2개월간의 시범운영을 거쳤다. 시 관계자는 “광주시민체육관 개관으로 시민의 건강증진과 여가를 누릴 수 있는 건강한 지역사회의 형성은 물론, 민선6기 공약사항인 친환경 명품 생태도시 조성에 더 다가갈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글_한상훈기자 사진_광주시 제공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