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천군 TF팀 운영, 세외수입 체납액 정리에 다시 뛴다”

정대전 기자 12jdj@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4월 11일 11:15     발행일 2018년 04월 12일 목요일     제14면

연천군은 세외수입 체납액을 효율적으로 징수하기 위해 세외수입 체납징수 TF팀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군의 세외수입 체납액은 지난해 3월 말 기준 49억 8천만 원에 이른다. 특히 자동차 관련 의무보험 미가입 과태료, 검사지연 과태료, 폐수처리장 사용료(부담금) 등이 45억 4천만 원으로 지난해 체납액의 91.2%를 차지한다.

세외수입 체납징수 TF팀은 부군수를 단장으로 세외수입 체납액의 비중이 높은 실ㆍ과인 지역경제과, 환경보호과, 종합민원과, 건설과, 도시주택과, 세무과와 채권추심 전문직원 등 12명의 팀원으로 구성됐으며 매월 둘째ㆍ넷째 주 화요일 세무과장 주관 하에 운영회의를 연다.

또 운영회의를 통해 체납고지서 일제발송 및 각종 재산(부동산, 자동차 등)에 대한 압류 등 체납처분을 추진한다. 이번 달에는 고액체납자에 대한 채권(예금 등) 압류를 집중적으로 추진하고, 다음 달부터 간부회의 시 세외수입 체납보고회 통해 모든 부서의 관심과 동참을 유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세외수입 체납징수 TF팀 운영을 통해 세외수입 체납액 정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천=정대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