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영기 무소속 여주시의원 예비후보 출근길 시민 허리굽혀 인사 지지호소

류진동 기자 san3111@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4월 12일 16:23     발행일 2018년 04월 13일 금요일     제0면
▲ 여주한전사거리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는 김영기
▲ 여주한전사거리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는 김영기

김영기 여주시의원(여주가 선거구) 무소속 예비후보가 부인 등 가족과 함께 여주 교통중심지인 한전사거리와 상동ㆍ오학동ㆍ부영아파트 앞 등지에서 출근길 시민의 안전운전을 기원하며 지지를 호소해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예비후보는 “기초의원 정당공천제 폐지돼야 한다”고 주장하며 매일 오전 7시부터 여주지역 교통중심지(사거리)에서 출근길 시민들에게 허리 굽혀 인사를 하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김 예비후보는 “시간이 지날수록 반갑게 인사를 받아주는 시민들이 늘어나고 있어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저에 대한 지지뿐만 아니라 ‘꼭 당선돼서 여주를 발전시켜달라’고 외치는 시민들이 많아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여주대 총동문회장인 김영기 예비후보는 여주지역에서 유일하게 무소속으로 기초의원에 도전장을 내고 일찌감치 선거전에 돌입했다. 출근길 시민 지지호소는 물론 공약수립 단계부터 지역주민 의견을 반영해 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선거사무실에서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등 분주한 선거일정을 소화시키고 있다.

여주=류진동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