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
▲ 18일 오전 인천시 남동구 인천종합문예회관 대전시실에서 열린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시각장애 사진·미술 전시회'에 시각장애인들이 만든 코끼리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이 작품은 시각장애 학생이 코끼리를 직접 만져본 기억을 더듬어 제작됐다.장용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