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종천 포천시장, 市 기념품 기부 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

박재구 기자 park9@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4월 19일 21:09     발행일 2018년 04월 20일 금요일     제7면
동문회 송년 모임에서 시청 기념품을 나눠준 김종천 포천시장(56)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결국 재판에 넘겨졌다.

의정부지검 공안부(이상진 부장검사)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김 시장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19일 밝혔다.

김 시장은 지난해 12월 초 포천지역 학교 동문회 송년 모임에 참석해 참석자 37명에게 잣과 손톱깎이 등 총 115만 원 상당의 시청 기념품을 동문회 기념품으로 나눠준 혐의다.

김 시장은 “동창회비로 기념품을 마련한 것”이라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그러나 검찰은 당시 나눠준 일부 기념품에는 ‘포천시청’이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어 공직선거법상 기부행위로 판단했다.

김 시장은 지난해 4월 서장원 전 포천시장의 당선무효로 치러진 보궐선거에서 자유한국당 후보로 출마해 당선됐다.

의정부=박재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