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 부천에 역전승 거두며 7경기 연속 무패행진

김광호 기자 kkang_ho@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4월 22일 19:30     발행일 2018년 04월 22일 일요일     제0면
▲ K LEAGUE2 대회 엠블럼

최근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에서 성남FC와 함께 패배를 모르는 안산 그리너스FC가 부천FC를 3연패의 늪으로 몰아넣으며 7경기 연속 무패(4승3무) 행진을 이어갔다.

안산은 22일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8라운드 홈 경기에서 공격수 최호주가 멀티골을 터트리는 ‘깜짝 활약’을 펼쳐 부천에 3대1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점 3을 따내 4승 3무 1패(승점 15)가 된 안산은 3위로 한 계단 올라서며, 선두 성남FC(승점 16)를 승점 1차로 턱밑까지 쫓아갔다.

반면, 개막 후 5연승을 달리던 부천(승점 15)은 최근 3연패 수렁에 빠져 2위 자리마저 위태롭게 됐다. 전반 10분 만에 부천의 이광재에게 선제골을 빼앗긴 안산은 후반 시작 22초 만에 김태현의 도움을 받은 코네가 골망을 가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기세가 오른 안산은 후반 4분 최호주가 역전 결승골을 넣은데 이어 후반 25분 김태현의 도움을 받아 쐐기골을 넣으면서 홈 팬들에게 짜릿한 3대1 역전승을 선물했다.

김광호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