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안양시장 후보 3인 경선 통해 결정

송우일 기자 swi0906@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4월 27일 18:11     발행일 2018년 04월 27일 금요일     제0면

더불어민주당이 전략공천 가능성이 거론됐던 안양시장 후보를 경선을 통해 결정하기로 선회했다.

27일 민주당에 따르면 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최대호·이정국·임채호 예비후보 등 3인 경선을 통해 안양시장 후보를 선출하기로 의결했다. 경선에는 권리당원 투표와 안심번호 여론조사를 각각 절반씩 반영된다.

당초 당 전략공천관리위는 경기도내 기초단체장 후보를 3곳까지 전략공천할 수 있도록 했다. 이런 가운데 안양시장에 도전한 세 명의 예비후보가 상대방을 고발하는 등 과열 양상을 빚자, 민주당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중앙당에 안양시장 후보에 대한 전략공천 검토를 요청했었다.

하지만 공천 탈락 위기에 놓인 안양시장 예비후보들이 거세게 반발했고, 당내에서도 마땅한 전략공천 대상자를 물색하는 데 실패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다시 경선을 실시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돼 왔다.

송우일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