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시 농산물 안전성 구축 주력

구재원 기자 kjwoo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03일 15:30     발행일 2018년 05월 04일 금요일     제0면
▲ 안산-로컬푸드 활성화 및 안전성 관리 업무협약 체결

안산시가 ‘로컬푸드 활성화 및 안전성 관리’에 따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로컬프드 농산물에 대한 안전성 구축은 물론 품질을 강화해 나가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3일 시에 따르면 안산시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수원사무소, 농협중앙회 안산시지부 등은 반월농협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로컬푸드 활성화 및 안전성 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진수 안산시장 권한대행(부시장)과 이희행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수원사무소장, 황준구 농협중앙회 안산시지부장, 이한진 반월농협조합장 등이 참여했다.

이들 4개 기관은 협약체결을 통해 △로컬푸드직매장 출하 농산물에 대한 생산·유통단계 안전성 관리 △로컬푸드직매장 출하계약 농가의 생산품목, 생산지 등 정보공유 △농산물 안전관리와 국가인증제도 및 품질관리에 대한 교육·지도·홍보 △농산물우수관리(GAP)농산물 인증 확대 및 유통활성화 △농ㆍ축산물의 원산지 관리 상호 협력에 관한 사항에 대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협약 체결로 시 로컬푸드의 고품질 안전성을 확보해 소비자가 로컬푸드 농산물을 안심하게 구입할 수 있는 유통환경을 조성하고 로컬푸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수원사무소는 로컬푸드 직매장에 출하하는 생산단계의 농산물에 대해 안전성조사를 실시, 부적합품은 유통을 사전에 차단하고 원산지 표시제도 및 인증사업 추진 등에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농협중앙회 안산시지부도 로컬푸드 농산물 유통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조하고 농협 가치 및 농업소득 5천만원 달성을 위해 적극적인 지도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내년 1월부터 모든 농산물을 대상으로 농약 잔류 기준 강화 제도가 시행됨에 따라 품목별 재배작목에 등록된 농약만 사용하는 등 핵심사항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반월농협 로컬푸드 직매장은 안산시 상록구 해안로 1190-1 (본오동)에 지난 2015년 5월28일 개장, 올해로 3년째를 맞이했으며, 소비자와 농업인이 서로 만족하는 로컬푸드 농산물 공급 및 유통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안산=구재원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