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산시, 국가 인프라 지능정보화 사업 선정

사업비 12억 5천만원 확보, 사업 본격 추진

강경구 기자 kangkg@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09일 15:44     발행일 2018년 05월 10일 목요일     제0면
▲ 5. 지능정보화 사업1

오산시는 지난 4월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개최한 ‘국가 인프라 지능정보화 사업 공모’에 선정돼 사업 예산 12억 5천만 원을 확보해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지난 2월 국가 주요 인프라(SOC, 환경, 교통, 안전, 에너지 등)에 지능정보 기술을 선도 적용해 국가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능정보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국가 인프라 지능정보화 사업 공모를 열었다.

시는 현재 CCTV 관제 방식으로는 모니터요원의 모니터링 외 사건 이상 징후를 발견하기 어렵고, 1명의 관제 요원이 300대 카메라를 정밀 모니터링하는 것에 대한 어려움, 지능형 카메라 부족 등을 해결하고자 인텔리빅스, 쿠도커뮤니케이션, 한일에스티엠, 연세대학교가 협력해 ‘빅데이터와 딥러닝을 이용한 스마트 안전사회 구축 솔루션 개발’ 제안서를 제출해 선정됐다.

또한, 기존 CCTV 영상을 이용한 딥러닝 기반의 보행자, 차량 감지, 얼굴인식기술, 대용량 영상의 메가빅데이터 처리 및 검색기술을 기반으로 영상 내 이상상황을 검출하고 스마트 영상 관제를 통해 이상 상황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받는 시스템을 구축해 통합 관제의 문제점을 해결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지난 8일 Kick-off 보고회를 열고 김태정 시장권한대행(부시장)과 각 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에 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태정 시장권한대행은 “오산시와 컨소시엄의 긴밀한 업무협조로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돼 오산시민의 안전을 책임지고, 앞으로 타 지자체에도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여 주실 것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오산=강경구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