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TV 스튜디오 개소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현판식을 갖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현판식을 갖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1).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방송 관계자들이 시설을 테스트하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2).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현판식을 갖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7).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8).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11).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12).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13).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15).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본보 신선철 회장, 신항철 대표이사 사장 및 방송국 관계자들이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크기변환_경기일보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 범180514 (21).jpg
▲ 14일 오전 경기TV 스튜디오 개소식이 열린 수원 경기일보 본사 내 스튜디오에서 방송 관계자들이 시설을 테스트하고 있다. 경기TV는 지역밀착형 영상 보도와 연예·문화예술·스포츠 등 콘텐츠의 외연 확장으로 지역민과 소통하고자 출범시킨 경기일보의 영상채널이다. 김시범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