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선생님 감사합니다”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
▲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수원 매향중학교에서 제자들이 카네이션과 선물 대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하트를 그리자 선생님도 활짝 웃으며 화답하고 있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시행 이후 일선 학교마다 스승의 날 행사를 축소하거나 생략하고 있다. 조태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