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교복 입고 추억속으로…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