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콘텐츠진흥원, 글로벌 유투버 꿈꾸는 1인 크리에이터 20인 선발 육성

최현호 기자 wt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16일 18:25     발행일 2018년 05월 17일 목요일     제0면
▲ 글로벌 멘토링 모집포스터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오는 28일까지 디어월드 프로젝트(Dear World Project)에 참여할 크리에이터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디어월드 프로젝트는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 지원 사업’의 하나로 개그맨 유세윤과 뷰티 유투버 유트루 등 유명 크리에이터를 보유한 세계 최대 규모 독립 MCN(1인창작자를 위한 기획사)기업 ‘콜랩코리아(Collab Korea)’가 맡아 운영한다.

이 프로젝트는 글로벌 크리에이터 양성을 목표로 20인 내외의 크리에이터 또는 팀 대상으로 진행된다. 참가 크리에이터에게는 해외 MCN 전문가가 멘토단으로 참여해 채널 및 콘텐츠 분석, 목표 시청 국가별 특성과 해외채널 트렌드 등을 통합해 지원한다. 

또 1:1 개별 멘토링으로 크리에이터와 멘토가 의견을 나누며 콘텐츠 기획, 제작, 결과물 평가 등을 심층적으로 관리한다. 이밖에 워크숍과 오픈 세미나를 통해 크리에이터 간 교류기회를 제공하고, 정기적으로 목표달성 정도를 점검한다.

진흥원 관계자는 “디어월드 프로젝트는 재능 있는 국내 1인 창작자들이 글로벌 크리에이터로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