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과천지역위원회, 17일 과천시청에서 지방선거 필승 다짐

김형표 기자 hp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17일 18:57     발행일 2018년 05월 18일 금요일     제0면
▲ 민주당 필승대회

더불어민주당 과천지역위원회 (위원장 신창현 국회의원)는 17일 과천시청 브리핑룸에서 필승대회를 갖고, 6ㆍ13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이날 대회에는 신창현 국회의원과 김종천 과천시장 예비후보, 배수문 도의원 예비후보, 시의원에 출마한 윤미현, 박종락, 박상진, 류종우, 제갈임주 예비후보(비례) 등이 참석했다. 

이날 예비후보들은 “이번 지방선거는 촛불혁명을 지방자치로 완성하는 선거”라며 “민주당 후보들이 과천시 미래 발전과 시민이 행복한 과천을 만들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지를 해 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국회의원과 시장, 도의원, 시의원이 한팀이 돼 시민과 함께 제2의 과천시대를 열어나가겠다”며“ 관악산의 정부청사와 청계산의 문화관광 인프라를 두 축으로 새로운 과천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신창현 의원은 “과천지역 중심상권 공동화 현상 해결과 한국예술종합학교 유치, 남태령 교통체증 해소, 과천∼위례선 전철노선의 주암역 설치 등을 시장과 도의원, 시의원들과 함께 해결해 나갈 것”이라며 “남태령 교통체증 문제에 대해서는 5천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과천 지식정보타운에서 과천 통신부대∼서울 인재개발원 연결하는 지하차도를 건설하겠다”고 약속했다.

과천=김형표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