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연경, 엑자시바시와 2년 계약…터키리그로 복귀

연합뉴스 yonhap@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20일 12:15     발행일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제0면
▲ 김연경.경기일보 DB
▲ 김연경.경기일보 DB

‘배구여제’ 김연경(30)이 터키리그로 복귀한다.

터키 여자프로배구 엑자시바시는 19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김연경을 영입했다”고 발표하며 “김연경은 터키리그에서 오래 뛰며 성공을 거둔 선수다. 기존 선수들과도 잘 어울릴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연경의 에이전시 인스포코리아도 “김연경이 터키와 중국의 여러 구단에서 입단 제안을 받았다. 오랜 고민 끝에 엑자시바시와 계약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2년이며, 구단과 선수는 합의 하에 금액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김연경은 2011-2012시즌부터 2016-2017까지, 6시즌 동안 터키 페네르바체에서 활약했다. 그만큼 터키 생활에 익숙하다.

한편, 엑자시바시는 이스탄불을 연고로 하는 팀으로 김연경의 전 소속팀 페네르바체, 중국 에이스 주팅이 뛰는 바크프방크와 ‘터키리그 3강’으로 꼽힌다. 2015, 2016년 세계 클럽 챔피언십에서 우승했고, 2017-2018시즌 터키리그 정규시즌 1위도 차지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