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13회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 성황리 개최

김덕현 기자 dh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20일 16:47     발행일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제0면

▲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사진1
‘제13회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가 성황리에 대 단원의 막을 내렸다.

평택시국제교류재단과 팽성상인연합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지난 19~20일 양일간 팽성읍 안정리 일원에서 진행됐으며 2만여 명의 시민과 외국인이 방문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캠프 험프리스 발레 동아리의 공연을 시작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평택농악 보존회, 안정 시립어린이집 합창단, 미8군 락밴드, 평택시태권도시범단, 관내 직장인 밴드 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초청가수 그룹 ‘울랄라세션’의 흥겨운 무대와 청소년들에게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는 래퍼그룹 ‘리듬파워’공연을 끝으로 이틀간의 뜨거웠던 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사진2
특히 이번 행사에는 과감히 개회식 의전행사를 생략하고 전통 놀이ㆍ공예ㆍ의복 체험 등 더 다양한 체험부스와 김치 담그기 체험 등 인기부스에는 외국인들에게 큰 인기를 얻기도 했다.

또 올해 처음으로 푸드트럭을 공개 모집ㆍ운영해 다양한 먹거리 제공은 물론 형형색색의 이색적인 트럭으로 볼거리를 선사했다. 이와 함께 이번 축제와 병행된 캠프 험프리스 기지 개방행사는 어린이 및 청소년들에게 생생한 교육 현장으로 또 주말 가족들의 나들이 코스로 제공되어 발 디딜 틈없는 인파가 몰렸다.

팽성상인연합회 김정훈 회장은 “이번 축제를 통해 시민들과 미군들이 한 마음으로 좋은 친구이자 이웃이 됨은 물론, 많은 분들이 우리 지역을 방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는 계기기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평택시국제교류재단 명은희 사무처장은“시민들에게 최고의 무대를 제공하고자 몇 개월동안 많은 준비를 했다”며 “앞으로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가 우리시를 대표하는 최고의 축제로 자리매김하도록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축제에는 스캇 맥킨 미2사단장과 스콧 뮬러 험프리스 사령관, 랜스 캘버트 미2전투항공여단장 등 많은 미군 수뇌부들이 행사장을 찾아 본격적인 주한미군 평택시대의 개막을 알렸다.
▲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사진4

평택=김덕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