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이영주 경기도의원 예비후보, 도의원 출마 선언

장세원 기자 seawon80@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20일 19:48     발행일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제0면
▲ 이영주 민주당 도의원 후보

더불어민주당 이영주 경기도의원 예비후보가 18일 양평군청 기자실에서 출마회견을 갖고 도의원 출마를 선언했다.

이 예비후보는 “2017년 5월의 대통령선거에서 문재인 후보가 승리했지만, 양평에서는 이기지 못했다. 양평에서는 보수의 군정 독점을 개혁할 정치세력이 아직 부족하기 때문”이라며 “지금 양평은 변화의 기운이 흘러넘치고 있다. 수십 년을 이어온 자유한국당의 군정 독점 시대가 이제는 막을 내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대학교수 출신인 이 예비후보는 도의원이 되면 교육위에서 활동을 희망하면서 “문재인 정부, 경기도, 양평군, 경기도교육청 사이에서 박지성처럼 헌신적이고 뛰어난 미드필더가 되고자 한다”며 “청소년 학습과 놀이공간 확충, 사람중심의 마을 환경 조성, 문화예술과 체육 인프라 확대, 빈곤층 아이들의 생활복지 확대에 힘을 쏟겠다”는 공약을 제시했다.

자녀교육을 위해 10년 전 양평으로 이주했다는 이 예비후보는 성균관대학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고, 성균관대 연구교수, 한양대 겸임교수를 거쳐 19대 대선 때는 문재인 후보 양평여주 종합상황실장을 맡았고, 현재는 한국입법학연구소 연구위원과 더불어민주당 경기민주연구소 연구원으로 활동 중이다.

양평=장세원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