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동화 평택시장 예비후보, 전격 사퇴, 보수단일화 천명

김덕현 기자 dh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24일 18:14     발행일 2018년 05월 25일 금요일     제0면
▲ 바른미래당 이동화 평택시장 후보 지유한국당 공재광 후보 지지 선언

바른미래당 이동화 평택시장 예비후보가 전격 사퇴했다.

이동화 예비후보는 24일 오후 4시 30분 평택시청 브리핑룸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보수단일화를 위해 후보를 사퇴하고 자유한국당 공재광 후보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로써 평택시장 선거는 더불어민주당 정장선 후보와 자유한국당 공재광 후보의 2파전으로 치러지게 됐다.

이날 이 예비후보는 “저는 오직 보수 하나만을 위한 피 끓는 심정으로 이 자리에 섰다”며 “지금 이 시간부로 후보직을 사퇴하고 자유한국당 공재광 후보를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그는 “평택은 보수의 본산이며 보수의 맥이 흐르는 곳으로 저는 오직 보수만을 위해 제 일생 일대 최대 결심, 정치적 생명을 건 결심을 했다”며 “보수 단일화를 이뤄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할 수 있도록 후보 사퇴의 길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에 자유한국당 공재광 후보는 “보수 단일화를 위해 중대한 결심을 해준 이동화 후보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반드시 승리해 큰 결단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평택=김덕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