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당 백경현 구리시장 후보, 예비홍보물로 ‘핵심공약 발표’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28일 14:38     발행일 2018년 05월 29일 화요일     제0면
▲ 지지자와함ㄲ

자유한국당 백경현 구리시장 후보가 28일 8쪽 분량의 예비 홍보물을 통해 핵심공약을 발표하고, 지속적인 추진을 약속했다.

백 후보는 ‘구리의 새로운 변화 구리테크노밸리’라는 제목의 예비 홍보물을 통해 “시민들이 최고로 대우받는 구리시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그의 홍보물에서 ‘구리생태하천 복원사업’은 전체 사업비 중 85%에 해당하는 국비가 유치됐다. ‘구리전통시장 주차타워 건립’도 289억의 예산이 소요되지만 173억의 국비를 유치했고, ‘수택 공공임대 행복주택 건설’은 LH와 공동개발로 구리시의 부담을 줄였다.

‘한강변과 토평동 수변공원 및 워터파크시티 개발’도 국비 도비 민자를 유치해 추진할 계획으로 밝혀졌다.
백 후보는 “GWDC는 10년간 약 130억원의 혈세를 낭비한 사업이다. 6천428억원의 직접 경제효과가 발생하는 테크노밸리를 선택해야 구리의 중단없는 발전이 가능하다”고 역설했다. 

그는 이어 “재선거로 당선돼 2년 동안 분열된 민심을 수습하고 중단없는 구리발전을 추진하라는 시민의 부름을 받아 구리발전에 매진해 왔다”며 “테크노밸리 유치, 갈매신도시 개발 등 향후 4년 간 조속한 사업추진으로 구리의 미래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 백경현8면_표지캡쳐

구리=하지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