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천시, ‘원미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 현장지원센터’ 개소

오세광 기자 sk816@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29일 11:28     발행일 2018년 05월 30일 수요일     제0면
▲ 1-1.원미+경기도형+도시재생사업+현장지원센터+개소식

부천시는 원미2동 주민센터 2층에 ‘원미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 현장지원센터’를 열고 본격적인 도시재생사업에 착수했다.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은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과 유사하지만, 공유경제 실현 등 경기도의 핵심가치를 강조했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원미 도시재생사업은 이러한 핵심가치를 실현하고자 지역 주민과 상인들이 함께 경제활동 등을 할 수 있는 공동체 거점 구축, 특화 및 안전한 거리 조성, 마을기업 등 지속가능한 공동체 형성을 목표로 진행된다.

이번에 문을 연 원미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는 신상현 주민상인협의체장과 현장활동가를 비롯해 총괄코디네이터 단국대 김현 교수, 부천시 관계자 등 민·관·학이 같은 공간에서 근무하는 최초의 현장지원센터다. 진정한 의미의 협치를 통한 주민 중심의 활성화 계획 수립과 주민역량 강화교육을 지원할 계획이다.

장환식 부천시 도시재생과장은 “도시재생사업의 성패는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라며 “현장지원센터가 원미지역을 활성화하고 지역의 정체성을 강화하는 발판 역할을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천=오세광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