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시, 딸기원 지역 학생들의 통학 불편 해소 위해 통학버스 운행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30일 13:02     발행일 2018년 05월 31일 목요일     제0면
구리시는 교문동 딸기원 지역 학생들의 통학 안전과 등ㆍ하교 불편을 해소하고자 교문초등학교와 협력해 내달 4일부터 통학버스를 운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본예산에 5천5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딸기원 지역에서 교문초등학교 간 임차한 대형 버스를 등교 시간에 맞춰 운행하고, 하교 시에는 저학년과 고학년으로 나눠 2회 운행할 계획이다.

그동안 딸기원 지역의 학생들은 등ㆍ하교 시 통학 불편은 물론 골목길 안전사고 위험이 상존해 학부모들이 동행하는 등 큰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시는 학부모들의 애로사항을 수렴하고 승하차 위치 선정, 통학버스 학부모 자원봉사자 모집은 물론 수차례 교문초등학교와 협의 과정을 거쳐 통학버스 운행의 결실을 보았다.

시 관계자는 “수년 전에는 동구동에서 통학하던 학생이 불의의 교통사고를 당해 유명을 달리하는 불행한 일이 발생해 많은 시민이 안타까워했다”며 “이를 계기로 통학 환경이 열악한 교문초교에 통학버스를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교문초등학교 외에도 통학 환경이 열악한 사노동 내양초등학교, 동구동 동인초등학교에 대해서도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과 학교 대응 지원 사업으로 통학버스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구리=하지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