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시 상록구 개별공시지가 발표

구재원 기자 kjwoo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31일 14:51     발행일 2018년 06월 01일 금요일     제0면

안산시 상록구가 경기지역에서 땅값이 가장 가파르게 오른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안산시의 기준 개별공시지가가 평균 7.6%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시에 따르면 지난 1월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 9만5천387필지에 대해 국토교통부가 올해 공시한 표준지공시지가 상승률과 개별토지 특성을 바탕으로 조사·산정 발표한 금년도 개별공시지가 변동률은 전년도 평균 8.2%보다 다소 낮은 평균 7.6% 상승으로 지역별로는 상록구 8.2%, 단원구 6.9%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표준지공시지가가 발표됨에 따라 시는 올해 1월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를 결정·공시하고 이의신청을 5월31일부터 오는 7월2일까지 접수한다고 밝혔다.

주요 상승요인으로는 소사원시선 개통 및 신안산선 착공 예정 등 교통망 확충에 따른 분양가 상승과 대규모 팔곡일반산업단지 조성, 대부도지역의 대규모 택지조성 및 도로개설사업 추진 등과 특히 상록구 주거지역 실거래가 차이에 따른 현실화 반영 등인 것으로 분석됐다.

결정·공시된 개별공시지가는 안산시홈페이지(www.iansan.net) ‘분야별 정보’란에서 열람이 가능하며 이의가 있을 경우 ‘민원안내’란에서 이의신청서식을 다운받아 오는 7월2일까지 안산시청 토지정보과로 방문하거나 우편 및 팩스(481-3584)로 이의신청할 수 있다.

이번에 결정·공시된 개별공시지가는 올해 1월1일을 기준으로 산정된 ㎡당 토지가격으로 세금 및 각종 부담금의 부과기준으로 활용된다.

이와관련 시 관계자는 “이의신청된 토지에 대해서는 토지특성을 재조사하고 감정평가사의 검증과 부동산가격 공시위의 심의를 거쳐 오는 7월27일까지 개별통지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산=구재원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