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동초등학교 병설유치원, 벽화그리기로 지역사회와 함께하다

김동일 기자 53520@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31일 16:41     발행일 2018년 06월 01일 금요일     제0면
▲ 의정부 오동초병설유치원 마을 공동체와 함께한 벽화 그리기 사진 1

“작업하는 동안 힘도 들었지만 유치원 학생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높이고 아이들이 오가는 곳이 아름답게 꾸며져 매우 뿌듯합니다.”

31일 의정부 오동 초동학교 별관과 병설유치원을 연결하는 복도에 벽화 그리기를 마친 한 학부모는 보람을 느낀다고 했다.

오동초 병설유치원 벽화 그리기 작업은 지역공동체와 연계해 좋은 교육 환경 조성을 목적으로 지난 1월 시작했다. 교직원 10명, 학부모 15명, 신한 대학교 로고스 봉사지원단 5명이 참여했다. 함께 의견을 모아 학생들의 상상력, 창의력을 키우는 방향으로 방향을 잡았다. 지난 2월부터 밑그림을 그리고 도색하고 이날 마무리 코팅작업을 마쳤다.

박양선 오동초 병설유치원 원장은 “아이들의 좋은 교육 활동을 위해 지역과 학부모, 교직원 전체가 협력해주셔서 감사하다”며 “학교도 지역에서 필요한 시설과 인적 자원을 함께 나누어 마을과 함께 학교가 성장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동초와 병설유치원은 앞으로 행복한 학교,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마을이라는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해 교육 활동의 인프라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의정부= 김동일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